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대학소개 지역과 함께 내일로, 세계와 함께 미래로

KIT People

건축학부 학생들, 각종 대회 우수한 성적 거둬

작성자
KITNEWS
조회
457
작성일
2020.11.05
첨부

건축학부 학생들, 각종 대회 우수한 성적 거둬


- 경북건축문화제 대학생 공모전 2년 연속 ‘대상’
- 제24회 대학생 주택건축대전 ‘장려상’

우리 대학 건축학부 학생들이 건축 관련 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10월 28일부터 30일까지 열린 ‘2020년 경상북도 건축문화제’의 대학생공모전에서 대상을 비롯해 최우수상, 특선 등 총 3개 부분에서 네 작품이 선정됐다. 우리 대학은 지난해에도 이 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해 2년 연속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대상은 건축학부 4학년 김연식, 김예주 학생의 작품 ‘다같이 놀자, 음악놀이터’가 선정됐다. 최우수상은 4학년 김수연, 허다영 학생의 작품 ‘터전’, 특선은 5학년 이유정, 여주혜 학생의 ‘agri around us’, 4학년 이한길, 백우진 학생의 ‘품책방’이 선정됐다.

대상 수상작 ‘다같이 놀자, 음악놀이터’는 경북 영천의 완산동 일대를 음악과 결합시킨 도시 재생안으로 주목받았다. 김연식, 김예주 학생은 영천초등학교의 음악적 교육을 마을로 끌어들여 아이들의 교육영역을 마을로 확대시킴과 동시에 음악의 리듬감을 시각화시켰다. 마을 빈터에는 구조체의 방사, 공유주거에는 입면의 반복, 음악도서관에는 공간의 전이 등 3가지 형태를 통해 음악적 특색을 가진 마을이라는 도시 재생안을 계획했다.

김연식, 김예주 학생은 “지난해 대상을 받은 선배들의 작품을 보고, 대회 참가를 결심하게 됐는데, 어려웠던 준비과정에 많은 도움을 주신 교수님과 선후배들에게 먼저 감사인사를 전한다”며, 또한 “공모전 주제인 시간과 공간, 공간과 사람을 이어가는 ‘삶의 터’라는 주제가 평소 관심 있었던 도시재생 분야라서 즐겁게 준비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건축문화제 수상 외에도 한국토지주택(LH)공사 주최 ‘제24회 대학생 주택건축대전’에서 건축학부 4학년 김나리, 송주영 학생 팀이 장려상을 수상했다. 전국 79개 대학, 360개 팀이 참여 이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면서도 적절한 밀도를 통해 공유 주거의 장점을 실현할 수 있는 공동주택에 대한 독창적인 아이디어를 공모한 대회다. 또한 대한건축사협회 주관의 ‘2020 한국건축문화대상’ 계획건축물 부문에서는 건축학부 5학년 송유진, 오진우 학생이 각각 입선의 성적을 거뒀다.

이러한 결과는 건축학부가 체계적인 학사관리를 통해 특성화된 건축학교육 프로그램을 시행한 성과로, 건축학전공 프로그램은 건축학교육 프로그램 인증심사에서 최고등급에 해당하는 ‘6년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