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합검색

대학소개 과감한 도전! 능동적 혁신!

KIT People

곽윤상 교수, 美 공군연구소 지원 ‘극한 환경하의 IR 센싱 기술개발’ 국제 연구 프로젝트 수주

작성자
KITNEWS
조회
552
작성일
2022.05.03
첨부
기계시스템공학과 곽윤상 교수, 美 공군연구소 지원
‘극한 환경하의 IR 센싱 기술개발’ 국제 연구 프로젝트 수주


- 극초음속/우주 극한 환경에서 사용 가능한 딥러닝 기반의 IR(적외선) 센싱 기술
- 곽윤상 교수, “모바일 의료기술 등 다양한 플랫폼 활용 기대” 

기계시스템공학과 곽윤상 교수가 미국 공군연구소(Air Force Research Laboratory, AFRL)의 지원을 받는 국제 연구 프로젝트를 수주했다.


프로젝트 주제는 ‘딥러닝 기반의 극한 환경(극초음속/우주)에서의 적외선(IR) 센싱 기술(Deep infrared sensing in Hypersonic/Space environmental condition)’로서, 곽윤상 교수는 2년간 10만 달러($100,000)의 연구비를 미 공군연구소에서 지원받게 된다. 미 공군연구소의 국제연구 프로젝트는 국내 유수의 대학에서도 선정된 사례가 많지 않으며,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정되어 더욱 주목 받고 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극초음속/우주 비행체 및 무기와 관련한 연구가 활발해지고 있다. 비행체 주변의 열에너지, 오염원, 유해가스 등을 파악하기 위해서는 적외선 스펙트럼의 계측이 필수적이다. 그러나 고속 운행으로 발생하는 비행체 주변의 높은 온도와 압력으로 인해, 기존 스펙트럼 센싱 장비들의 사용이 거의 불가능하다. 또한 극한 환경에서 발생하는 급격한 외부환경의 변화는 고도로 압축된 계측기술을 요구한다.
 
지난해 복합구조에서 전파되는 광파의 파동물리적 현상을 기반으로 하는 수치적 스펙트럼 센싱 기술을 개발한 곽윤상 교수는 이번 프로젝트에서 딥러닝 기술과 결합된 새로운 수치적 정보복원을 통해 극한 환경(극초음속/우주) 하에서도 적용 가능한 적외선 센싱 기술을 연구할 계획이다. 이 연구에서 진행될 수치적 접근은 환경적 제약을 뛰어넘는 새로운 차원의 고성능 적외선 센싱 기술의 개발이 가능하게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곽윤상 교수는 “이번 국제 연구 프로젝트의 연구 성과가 미래 극초음속, 우주 관련 기술 개발에 중요한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모바일 의료기술 및 기계 고장 진단 등과 같이 다양한 플랫폼에서 활용 가능한 기술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또한 대학과 해외 연구기관 간에 이뤄지는 국제적 연구 협력의 교두보로서의 좋은 선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